Posts Tagged "영성칼럼"

성찬은 전도의 사명을 기념한다

성찬은 전도의 사명을 기념한다

예수님은 성찬을 통하여 성도들에게 임재하십니다. 예수님의 찢기신 살과 흘리신 피가 얼마나 신비하고 고귀한지 모릅니다. 주님의 희생으로 말미암아 죄와 질병과 저주와 지옥의 형벌에서 해방되었기 때문입니다. 성찬은 주님의 희생과 은혜를 기념하는 것입니다: “이것을 행하여 나를 기념하라”(고전 11:24). 그럼 주님을 어떻게 기념하라는 것일까요? 사도바울은...

더보기

최고의 찬양 악기는 우리의 몸이다

최고의 찬양 악기는 우리의 몸이다

저와 여러분이 이 세상에서 창조된 목적이 무엇입니까? 성경은 분명하게 하나님을 찬송하는 것이라고 말하고 있습니다(사 43:21). 찬송시로 불리는 시편의 마지막 구절이자 결론은 무엇입니까? “호흡이 있는 자마다 여호와를 찬양할지어다. 할렐루야.” 그럼 ‘할렐루야’라는 말의 의미는 무엇일까요? ‘할렐’은 ‘찬양하라’는 뜻이고 ‘루’는 2인칭 복수로...

더보기

말씀 암송의 유익

말씀 암송의 유익

살아 있는 것들은 다 무엇인가를 먹고 살아야 합니다. 호랑이는 고기를 먹고, 소는 풀을 먹고, 사막의 식물인 웰위치아는 이슬을 먹고 삽니다. 마찬가지로 구원받은 성도들은 하나님의 말씀인 성경을 먹고 살아야 합니다. 예수님은 사람이 떡으로만 살 것이 아니라 하나님의 말씀으로 살아야 한다고 강조하셨습니다(마 4:4). 성도라면 하나님 말씀을 사모하는 마음이...

더보기

존귀한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

존귀한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

성경은 이 세상에 많은 이름들이 있지만, 모든 이름 위에 가장 뛰어난 이름, 하늘과 땅에서 가장 존귀한 이름이 바로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이라고 합니다(빌 2:8-11). 원래 예수라는 말은 헬라어이고 구약 히브리어로는 여호수아입니다. 여호수아란 이름의 뜻은 “여호와는 구원이시다”는 의미입니다. 그리고 원래 여호수아의 이름은 ‘구원’이란 뜻을 가진...

더보기

예언적 축복이 중요하다

예언적 축복이 중요하다

복의 참된 의미는 “사람의 힘으로 얻지 못하는 초자연적인 은혜”입니다. 기복신앙은 복을 자연이나 세상에서 구하지만, 기독교의 복은 하나님만이 부어주실 수 있는 특별한 은혜와 기적입니다. 우리의 물질, 사업, 건강, 자녀의 형통, 성령의 은사 등이 다 하나님께로부터 온 것이라면 진짜 복이 될 수 있습니다. 그래서 한국 찬송가 1장은 “만복의 근원...

더보기

주일은 하나님의 것이다

주일은 하나님의 것이다

주일은 하나님께 구별이 된 하나님의 날입니다. 하나님은 우주를 창조할 때부터 안식일을 거룩하게 구별하셨습니다(창 2:3). 하나님이 만드신 이 세상의 모든 것이 다 아름다웠지만, 천지 창조 드라마의 절정은 안식일의 창조였습니다. 그런데 인간이 죄를 짓고 타락하면서 죄의 노예가 됨으로 안식이 사라졌습니다. 그런데 이스라엘 백성이 출애굽을 할 때 하나님은...

더보기

방언 기도와 성령의 비밀

방언 기도와 성령의 비밀

방언은 성령 하나님과 비밀을 나누는 영적인 언어입니다(고전 14:2). 방언은 하나님과의 친밀함을 누릴 수 있게 하고 성령의 계시를 가져옵니다. 사도 바울은 선교 사역을 하면서 많은 어려움에 봉착하였지만, 그 누구보다도 방언을 많이 말하므로 고난을 이겨내는 하나님과의 친밀함을 개발했습니다: “내가 너희 모든 사람보다 방언을 더 말하므로 하나님께...

더보기

성령이 임하시면 하나님 나라의 증인이 된다

성령이 임하시면 하나님 나라의 증인이 된다

예수님 제자들은 주님이 부활하셨을 때 이스라엘을 통해 정치적인 하나님의 나라가 세워질 것으로 오해하였습니다(행 1:6). 그러나 하나님의 나라는 예수님의 재림 때까지 십자가를 통해 이루어지는 영적인 나라였습니다. 성도들이 성령을 받기 전에는 자신의 개인적 꿈과 야망을 위해 인생을 삽니다. 그러나 이제 성령을 받고 나면 하나님 나라의 꿈과 사명을 위해...

더보기

하나님과의 감정이 통해야 한다 (Let Your Emotions Be in Tune with God)

하나님과의 감정이 통해야 한다 (Let Your Emotions Be in Tune with God)

사람이 제일 행복할 때에는 서로 사랑의 감정이 통할 때입니다. 사랑에 빠지면 모든 것이 의미가 있고 행복하게 됩니다. 우리가 주님과 사랑에 빠지면 주님과의 감정이 서로 통하게 됩니다. 주님이 우리를 사랑하시는 그 마음을 우리가 느끼게 되고 기쁨과 용기와 소망을 얻게 됩니다. 신앙 생활의 모든 영역에서 우린 하나님과 감정이 통해야 합니다. 먼저 기도할...

더보기

주님과의 첫사랑을 회복하라

주님과의 첫사랑을 회복하라

옛날에 가난하고 고생을 많이 한 후에 재상의 지위에 오른 사람이 있었습니다. 그런데 높은 벼슬을 얻은 후에 매일 이상한 행동을 하기 시작했습니다. 새벽 일찍 일어나서 마당에 있는 무거운 기왓장을 집의 뒤뜰로 옮겨 쌓아놓은 후에 저녁 때가 되면 또 다시 마당으로 옮겨놓는 것이었습니다. 우연히 이 모습을 알게 된 친구가 물었습니다: “아니, 왜 이런 이상한...

더보기

부모의 믿음의 기도가 중요하다

부모의 믿음의 기도가 중요하다

오늘날의 제가 있게 된 것은 하나님의 은혜이지만, 제 어머니의 기도이기도 합니다. 어머니의 천국 기도 예금 덕택으로 제가 하나님의 큰 은총을 입고 있습니다. 성경에 보면 자식은 하나님이 주신 기업이자 상급입니다(시 127:3). 하나님의 선물이라는 것입니다. 자식은 부모의 것이기 이전에 먼저 하나님의 것임을 알아야 합니다. 그래서 부모는 자녀에게 재산을...

더보기

나누어 먹으면 범사에 복을 받는다

나누어 먹으면 범사에 복을 받는다

기독교는 밥상 공동체입니다. 초대교회 때에 성찬식을 한 것은 예수님의 살과 피를 함께 나누어 먹는 것이었습니다. 부자나 가난한 자나, 사회적 신분이 높은 자나 낮은 자나, 남성이나 여성이나 차별이 없이 함께 주님의 식탁에 참여하였습니다. 주님의 살과 피를 먹고 마심으로 주님의 생명을 함께 누리며 하나님과 성도 상호간의 친교가 이루어진 것입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