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님의 부활의 몸

초대 교회 때에는 예수님의 부활과 그 의미에 대하여 부정적인 생각이나 궁금한 마음을 가진 자들이 많았습니다. 그들은 “어떻게 죽은 자가 다시 살아날 수 있느냐?”, “만약 살아나게 된다면 어떤 몸으로 살아나게 되느냐?” 등의 질문을 하였습니다(고전 15:35). 바울은 예수님의 부활이 이미 성경에 예언된 것이며(고전 15:3-4), 또 수많은 제자들의 체험과 증언이 있다고 말합니다(고전 15:5-8). 그런데 바울은 또한 자연계의 원리를 설명하며 부활에 대하여 증언합니다. 씨를 심으면 그것은 죽어 부패합니다. 그러나 그 죽어서 썩은 씨에서 싹이 나고 꽃이 피고 열매가 맺게 됩니다. 죽음이 없으면 새로운 생명도 없기에 자연계에서도 부활이 불가능한 일이 아니라 자연스런 원리라는 것입니다(고전 15:36-38; 요 12:24). 하나님은 또 이 세상에 사람, 짐승, 새, 물고기의 육체 등 다양한 육체를 만들어 놓으셨습니다(고전 15:39). 그러면서 하늘에 속한 몸도 있고 땅에 속한 몸도 있다고 말합니다(고전 15:40). 각자 환경에 맞게 육체를 창조하신 하나님은 내세나 천국의 세계에 필요한 몸도 만들어놓으신 것입니다. 이 모든 것은 전능하신 하나님의 능력입니다.

바울은 또 예수님의 부활이 영혼만의 부활이 아니라 실제 몸의 부활이라고 말합니다. 따라서 성도들도 영혼 뿐 아니라 몸도 부활하게 된다는 것을 강조합니다. 현세의 육의 몸은 썩을 몸이요 욕된 몸이요 약한 몸이지만 부활의 신령한 몸은 썩지 아니하는 몸이요 강한 몸이요 영광의 몸이라는 것입니다(고전 15:42-44). 모든 성도들은 예수님의 재림과 몸의 부활을 고대하고 있습니다: “그가 만물을 자기에게 복종케 하실 수 있는 자의 역사로 우리의 낮은 몸을 자기 영광의 몸의 형체와 같이 변케 하시리라“(빌 3:21). 성도들이 입게 될 예수님의 부활의 몸은 우리가 자세히 알 수는 없지만 부활하신 예수님을 통하여 추측해볼 수는 있습니다. 부활하신 주님의 몸은 도마가 만진 것처럼 만져볼 수 있는 몸이었습니다(요 20:27). 주님의 부활의 몸은 또 음식을 잡수실 수 있는 몸이었습니다. 예수님은 디베랴 바다에서 나타나셔서 제자들과 함께 아침 식사로 떡과 생선을 함께 드셨습니다(요 21:13). 예수님의 부활의 신령한 몸은 또 공간의 제약을 받지 않는 몸이었습니다. 부활 후에 주님은 엠마오로 가는 두 제자에게 나타나셔서 함께 걸어가시고 대화하시고 식사하시고 동행하신 후에 갑자기 사라지셨습니다(눅 24:31). 예수님의 부활의 몸을 입게 될 성도들에게 그 몸은 현세의 몸과 상관이 없는 것이 아니라 연속성이 있는 몸입니다(고전 15:42-44). 그러므로 이생에서 알던 자들(모습)도 부활 후에도 다 알아보게 될 것입니다. 성도의 부활의 몸은 더 이상 늙는 것과 죄와 죽음과 고통과 슬픔에 시달리는 일이 없을 것입니다(계 21:4).

바울은 혈과 육은 첫째 아담에 속한 것이기 때문에 하나님 나라와 부활의 몸을 유업으로 받을 수 없다고 말합니다(고전 15:50). 그런데 주님께서 잠자는 자들의 첫 열매가 되심으로 인류에게 부활을 선물하셨다고 합니다(고전 15:20). 첫째 아담은 흙에 속한 자이어서 흙으로 돌아가지만 마지막 아담 예수님은 하늘에 속한 자이므로 신령한 몸을 주신다는 것입니다(고전 15:45-49). 성도들의 부활의 몸에는 각기 다 그 영광이 있습니다. 사도 요한이 밧모섬에 있을 때에 나타나신 예수님의 부활의 몸은 해가 힘있게 비치는 영광의 얼굴이었습니다(계 1:16). 나중에 천국에서 성도들이 누리게 되는 신령한 몸의 영광은 사람마다 다 다른데 어떤 사람은 햇빛, 어떤 사람은 달빛, 또 어떤 사람은 별빛과 같다고 하는데 그 빛의 종류와 강도가 다 다르다고 합니다(고전 15:40-41). 천국에서의 집과 영광은 이 땅에서의 믿음의 삶으로 좌우가 되는데, 이전에 천국을 체험했던 한 목사님은 그 삶이 바로 예배 생활, 기도 생활, 말씀 생활, 십일조와 헌금 생활, 봉사 생활, 그리고 마지막으로 전도 생활에 의하여 좌우된다고 합니다. 그런데 이 중에서 천국의 영광에 가장 크게 기여하는 것이 바로 전도 생활이라고 합니다(단 12:2-3).

예수님께서 부활의 첫 열매가 되심으로 예수님을 따르는 모든 성도들도 부활의 영광의 몸과 영생 천국을 소유하게 된 것은 이 세상에서 가장 위대한 성공이요 축복입니다. 이제 죽음 후에 하나님의 천국 지옥의 심판이 있기 때문에 우리는 죄를 지으며 살지 말고 영원한 천국의 삶을 바라보며 거룩함으로 살아야 할 것입니다. 우리의 피부에 주름살이 생기고 또 우리의 육신이 연약해지거나 병들거나 늙어가게 된다 하더라도 이제 머지 많아 영원히 썩지 않게 되는 예수님의 부활의 영광의 몸을 선물 받게 될 것을 고대하며 소망을 가져야 합니다. 그리고 더 빛나는 천국의 상급과 영광을 위해서 더욱 더 열심히 예배하고 기도하고 전도하면서 주님의 사명에 헌신하는 저와 여러분이 되시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고전 15:57-58). 부활하신 예수님을 찬양합니다(Praise the risen Lord)!

댓글 남기기